title : 윌리암슨 주교님의 Eleison Comments 제593호
name : silviadate : 2018-11-27 14:32:57hits : 27

악마적인 방향 감각 상실

20181124

593

성실함에 현혹될 수 있으나, 강하다.
그래서 성직자는 기특한 일을 할지도 모르지만, 잘못될 수도 있다.

------------------------------------------------------------------

특히 교회를 파괴하려는 유대-프리메이슨의 음모에 정통한 가톨릭 신자들이라면, 지금 오랫동안 그들은 그것이 2차 바티칸이 진정한 범죄자일 때부터 교회를 지배하는 성직자들이라고 판단하고 있다. 그러나 많은 가톨릭 신자들은 그들 안에 뿌리내린 사제에 대한 애덕과 존경심 때문에 그동안 선뜻 그런 과감한 결론을 내지 못했다. 그러나 2018년에는 2차 바티칸의 썩은 열매가 한층 더 뚜렷하게 드러나고 있다. 다음은 SSPX에 속하지 않은 미국 성직자의 증언이다.

교회 내의 상황에 관해 냉철한 입장을 취해야 한다. 루시아 수녀의 표현, 악마적인 방향 감각 상실2001년에 바티칸의 간행물 <30>에서 발행된 인터뷰를 되살린다. 당시에 바티칸의 수석 구마사 가브리엘 아모스(Gabriel Amorth) 신부는 새로이 개정된 구마식에 관해 논평했다. 신부는 주장하기를, 새 의식은 너무 약해져서 실질적으로 악마에 대항할 효력이 없다고 주장했다. 루시아 수녀가 옳았다. ‘악마적인 방향 감각 상실이 있는 것이다. 그렇지만 그것은 2001년 이후에 훨씬 더 악화되었다. 사탄이 거기서 멈춘 이유가 무엇이었을까? 그것은 바로 시작이었다.

예를 들어, 새 양식의 사제 서품이 무효한 한편, 전통 양식의 사용은 금지되었다고 말하는 사람들이 있다. 어이없지만, 왜 그럴까? 세상에서 유효한 사제직을 제거하는 것이 새교회의 계획일까? 어떻게 적그리스도의 길을 더 잘 열 수 있었을까? 아모스 신부의 말대로 유효한 구마식의 형식이 없다면, 또 유효한 사제직이 없다면 인류는 마귀에 대해 무방비가 아닌가? 2차 바티칸 이후 당국은 재빨리 계획적인 길을 시작했다. 나는 뼈저리게 그것을 확신한다. 증거는 그야말로 너무 많은 단서를 제공한다. 교회의 위계는 더 이상 성사가 실제로 의미가 있다고 믿지 않는다. 이는 루터의 입장이며, 현 교황은 루터를 바티칸에서 동상으로 기념한다 - 완전히 미친 짓이다!

세계로 말할 것 같으면, 미국은 혼돈 상태에 있다. 나라가 완전히 분열되어 정의롭고 옳은 모든 것에 대해 증오심에 사로잡혀 있다. 미국은 천주께로부터 오는 모든 계통을 증오하고 논쟁과 추악함에 빠져 있다. 한때 위안과 평화의 장소였던 교회는 무의미해진 것처럼 보인다. 새미사는 모든 새미사의 주교들이 무효였기를 바라게 만들기에 족하다!

진실히 말하건대 교회는 인간의 수단으로는 재건될 수 없을 것 같다. 악마의 영향력이 너무 깊이 흐르고 있다. 그리고 2차 바티칸의 진짜 의도가 이제 극명해지고 있다. 세뇌와 강요된 순종의 50년은 가톨릭 신자의 눈을 멀게 했고, 설상가상으로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는지에 무관심하게 만들었다. 마귀는 한때 교회였던 것을 파괴하는 데 성공한 것처럼 보인다. 르페브르 대주교는 구출 작전을 개시했건만, 지금 사탄은 그나마 남아있는 대주교의 SSPX와 전통의 모든 잔존물에 침투하여 파괴할 작정이다. 마귀는 공의회 이전의 주교들을 다루었던 것처럼, 천천히 그러나 확실하게 그들을 꾀어 들이고 있다. SSPX의 통치자들은 자기들이 잘못 가고 있다는 것을 알 테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고집스레 불장난을 한다면, 반드시 불에 탈 것이다.

그래서 이 세상 교회에서 지배하는 자는 인간처럼 보일지 모르지만, 혼란과 완전한 미친 짓을 수행하고 있는 것은 의심할 여지 없이 악마의 영향이다. 가톨릭 신자 대부분의 회의적인 반응 때문에 선뜻 성직자를 진정한 범인으로 지목하기가 망설여지지만, 더 이상 망설일 수는 없다. 만일 묵시록에 관한 성경이 적용된다면, 그때에는 아마도 무질서를 막기 위한 그 어떤 것도 할 수 없을 것이며, 그리스도만이 질서를 복구하실 것이다. 그리스도는 남은 잔존자만이 있으리라고 말씀하신다.

Kyrie eleison.


Home Introduction Log-in Mass Schedule Contact us Site Map Korean